로그인 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Design News
예측할 수 없는 미래를 열어나가는 2017 광주디자인비엔날레 EIP



디자인 퍼셉션(대표 최소현), www.perception.co.kr

2017 광주디자인비엔날레(장동훈 총감독) 포스터 등 EIP(Event Identity Program)가 공개됐다. 이번 광주디자인비엔날레의 주제인 ‘미래들(Futures)’을 스크래치 기법으로 표현, 선과 타이포의 다양한 컬러가 독특한 느낌을 자아내는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과거, 현재, 미래가 연결돼 있음을 점과 선을 모티브로 디자인해 전체적으로 ‘4차 산업혁명의 패러다임 속에 예측할 수 없는 미래를 열어가는 것’을 표현했다. 한편 2017 광주디자인비엔날레는 9월 8일부터 10월 23일까지 광주비엔날레전시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등에서 열리며 새롭게 개발한 EIP는 입장권을 비롯해 홈페이지, 인쇄물 등 다양한 매체에 적용할 계획이다. www.gdb.or.kr 


Share +
바이라인 : 글: 김민정 기자
디자인하우스 (월간디자인 2017년 5월호) ⓒdesign.co.kr, ⓒdesignhous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브_제3회 한글 창의 아이디어 공모전
서브_제3회 한글 창의 아이디어 공모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