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Design News
요즘 애들의 남다른 감성, 젠틀몬스터 키즈 컬렉션 화보



기획 젠틀몬스터(대표 김한국)
화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루카 마스트로야니 Luca Mastroianni loucamastro
모델 코코 프린세스 coco_pinkprincess

아이웨어 브랜드 젠틀몬스터가 드디어 키즈 시장까지 진출했다. 뉴터틀, 페기, 리본 등 총 6종의 기존 시그너처 모델을 미니어처 버전으로 선보였는데 제품만큼이나 화제를 모은 것이 바로 화보다. 일본의 8살짜리 패셔니스타 코코 프린세스를 모델로 기용했는데, 더 놀라운 것은 이번 화보를 제작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역시 19세에 불과하다는 것. 벨기에 출신의 패셔니스타 겸 아티스트 루카 마스트로야니는 동영상 제작자, 동물학자 등 이전 세대와 다른 꿈을 꾸는 아이들의 모습을 다양한 연출로 보여줬다. 마냥 해맑고 동심 어린 분위기가 아니라 어딘지 모르게 그로테스크하고 초현실적인 인상을 주는데 ‘이것이 Z세대의 감성인가’라는 생각마저 든다. gentlemonster.com 

Share +
바이라인 : 담당 최명환 기자
디자인하우스 (월간디자인 2019년 8월호) ⓒdesign.co.kr, ⓒdesignhous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