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Design News
세월호 3주기를 추모하는 디자인 크리에이트의 옐로 리본 AR 프로젝트




©K/REATE
뉴욕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한인 아티스트 그룹 크리에이트(K/REATE)가 세월호 추모 3주기를 기념하여 마음을 모았다. 뉴욕과 한국의 랜드마크적 장소에 노란 리본 심벌을 다는 ‘노란 리본 증강현실 YRAR(Yellow Ribbon Augmented Reality) 프로젝트’가 바로 그것. 그래픽(박종하), 패션(김지원, 장윤지), 가구·디스플레이(조항록), 인스털레이션(강윤정, 허세나), 일러스트레이션(김연지, 김카누) 등 다양한 영역의 크리에이터들이 노란 리본 심벌에 추모 의미를 담은 패턴을 입혔다. 디지털 디자이너 김세현, 이상인이 제작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받으면 자신의 주변 풍경에 가상의 리본을 달아 소셜 미디어에 공유할 수 있다. 크리에이트는 세월호 사건 발생 이후 ‘Cheer Up Korea’, ‘세월호 추모 2주기 공동 작품’ 등 다친 마음을 다독이는 프로젝트를 매년 진행해오고 있다. 애플 앱스토어에서 YRAR을 검색하면 다운받을 수 있다. kreatepeople.com 


Share +
바이라인 : 글: 이진희 통신원
디자인하우스 (월간디자인 2017년 5월호) ⓒdesign.co.kr, ⓒdesignhous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